부부 행위

로맨스부부 행위

진숙

3,101

"배 속에 축복이랑 나…… 버릴 거야? 응?" 의붓언니와 내 약혼자가 나 몰래 절절한 사랑을 나누고 있었다. 좋은 딸, 동생이 되고자 노력했던 날들은 한순간에 물거품이 되었다. 원래 내 것인 것들을 짐승처럼 탐하고 있던 새어머니와 의붓언니. "우리 둘, 네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사랑하고 있어." 그들은 언제나처럼 뻔뻔한 얼굴로 내 약혼자까지 요구했다. *** "위로해 줄까요? 입술로 아니면 몸으로." 모두가 우러러 보는 UJ 그룹의 부사장 한서후. 그가 시선 따위는 뒤로한 채 열락에 젖은 목소리로 말을 건넸다. "나랑 결혼할래요?" 허울뿐인 아내. 못할 것도 없었다. 복수를 위해 영혼까지 팔겠다 맹세했으니까. "단, 조건이 있어요." “……뭔가요, 그게.” “내가 그만두라고 할 때까지 이 부부 행위, 계속했으면 하거든.”

불러오는 중입니다.
1 대표님, 사모님이 도망가요
99
2 대표님 진도가 너무 빨라요
4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