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려다보는 시선

BL내려다보는 시선

클레어

197

#현대물 #학원물 #캠퍼스물 #일공일수 #첫사랑 #재회물 #다정공 #속을알수없공 #플러팅공 #인기많공 #서열높공 #집안좋공 #직진공 #직언공 #189cm #미인수 #전교1등수 #공부외에는아는거없수 #말랑수 #순진수 #스트레스취약수 #175cm 가난을 벗어날 방법은 공부밖에 없다고 생각하는 영원은 중학교 3년, 고등학교 2년 내내 전교 1등을 놓치지 않는다. 남은 1년 동안 늘 그랬던 것처럼 계획대로 살려는 영원의 앞에 모두가 좋아하고, 또 어려워하는 유선우가 나타난다. 같은 중학교를 나왔지만, 말 한마디 해 본 적이 없는 유선우는 영원을 잘 아는 것처럼 나긋하게 아는 척을 해 오고, 친해지고 싶다며 노골적인 관심을 보인다. 영원은 저와 친구 사이를 질투하는 것처럼 심한 말을 하기도 하고, 또 나긋하고 다정하게 굴며 위로하는 유선우에게 속절없이 흔들린다. 그러던 어느 날, 유선우의 고백과 마주한 영원은 공부와 사랑 사이에서 고민하게 되는데…. * 공: 유선우 / 대한민국 최고의 로펌을 운영하는 변호사 부부의 외동아들. 잘생긴 얼굴과 큰 키, 바른 자세와 구김 하나 없는 셔츠, 늘 나는 좋은 향과 나긋한 태도까지 갖춘 완벽함으로 모두의 선망을 받고 있다. 하지만 유선우에게 잘못 보여 강제 전학을 가게 되는 일들이 일어나며 선망과 동시에 모두의 두려움을 사기도 한다. 욕 한마디 하지 않으며 늘 모두에게 의례적인 친절함을 보이는 가운데 고3 때 처음으로 같은 반이 된 영원에게 ‘특별한’ 친절을 보이기 시작한다. *수: 이영원 / 사람이 너무 좋아서 늘 사기를 당하는 아버지와 그런 아버지를 늘 용서하는 무른 엄마 때문에 어린 나이에 가난과 마주했다. 더 최악은 없을 거라고 생각했지만, 차근차근 더 최악으로 내려와 단칸방에서 세 식구가 살게 된 날부터 죽어라 공부를 시작했다. 가난에서 벗어날 방법은 공부밖에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이었다. 그 노력으로 중학교 3년 내내 전교 1등을 놓친 적이 없고, 고등학교 입학 후에도 2년 내내 명실상부한 전교 1등으로 자리를 지킨다. 가장 중요한 3학년 새 학기 첫날, 워낙 유명해 얼굴과 이름 정도는 알던 유선우가 다정하게 인사를 해 오면서 모든 것이 흔들리기 시작한다. **글 중에서** 다 안다는 듯 말하니 서러운 얼굴로 울면서 고개를 끄덕이는 영원이 귀여워 유선우가 작게 웃었다. 이 얼굴을, 이 순간을 고대하며 기다린 보람이 있었다. “그럼 이제 말해 줄 거야?” “…….” “말해 줘, 영원아. 말 안 하면 모르잖아. 좋아한다고 해 줘.” 한 걸음 뒤는 절벽이고, 눈앞에는 저를 여기까지 몰고 온 유선우가 있었다. 영원은 아슬아슬한 그 끄트머리에 선 채 두 팔을 벌려 앞에 있는 유선우를 끌어안았다. 떨어지지 않으면 더 좋고, 떨어지더라도 같이 있고 싶었다. 이제 생각할 수 있는 것은 유선우 하나뿐이었다.

불러오는 중입니다.
1 선육아,후연애
11
2 우리아빠가대표님이래요
6